효성중공업, 나미비아 초고압 변압기 설치공사 수주…200억원 규모

입력 2022-09-15 17:00:56 수정 2022-09-15 17:00:56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남아공·에티오피아 등 아프리카 전력시장에서 성과 올려

효성중공업이 15일 효성그룹 본사에서 나미비아 국영청과 초고압 변압기 설치 프로젝트 계약을 체결한 뒤 요코타 타케시 효성중공업 대표이사(왼쪽)와 하우루푸 나미비아 전력청장(오른쪽)이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효성중공업>

효성중공업은 15일 효성그룹 마포 본사에서 나미비아 국영 전력청(NamPower)과 200억원 규모의 초고압 변압기 설치 프로젝트 계약을 체결했다.

효성중공업은 올해 들어 나미비아 전력청에 132kV에서 400kV 규모의 초고압 변압기 10대 신설 및 증설 계약을 수주했으며, 2023년 하반기까지 납품할 계획이다. 총 계약 규모는 약 315억원이다.

이번 계약은 아프리카 전력 시장을 개척하기 위한 노력이 성과로 나타났다는 것에 의미가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실제로 효성중공업은 남아프리카 공화국 등 아프리카 시장에서 성과를 올리고 있다. 최근 남아프리카 공화국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민자 발전사업용 400kV 변압기 수주에 성공했다. 에티오피아 남부지역 전력 현대화를 위해 에티오피아 전력청과도 2300억원 규모의 변전소 건설 프로젝트 계약을 맺었다.

박태영 효성중공업 글로벌신사업영업팀 담당 임원은 “최근 아프리카 국가들이 전력 사업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지속적으로 전력 인프라를 현대화하고 있다”며 “효성중공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부터 아프리카 전력 시장에 관심을 가지고 개발에 공을 들였고, 최근에는 추가 신흥 국가의 전력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