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첨단소재·효성화학, ‘친환경, 금상첨화’ 챌린지 실시

입력 2022-08-22 11:07:28 수정 2022-08-22 11:07:28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대나무 칫솔 사용해 플라스틱 줄이기 등 신기업가정신 실천

효성첨단소재와 효성화학이 ‘신(新)기업가정신’을 실천하기 위해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친환경 챌린지 ‘친환경, 금상첨화’와 ‘제로 웨이스트 데이(쓰레기 없는 날)’ 캠페인을 진행한다. 사진은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한 대나무 칫솔. <사진제공=효성> 

효성첨단소재와 효성화학이 ‘신(新)기업가정신’을 실천하기 위해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친환경 챌린지 ‘친환경, 금상첨화’와 ‘제로 웨이스트 데이(쓰레기 없는 날)’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신기업가정신’은 기업이 이윤 창출에 머무르지 않고 기후변화, 인구절벽 등 사회적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해 사회적 가치를 높이겠다는 뜻이다. 지난 5월 대한상공회의소 주도로 ‘신기업가정신협의회(ERT)’가 출범됐고, ERT 참여 기업들은 공동챌린지와 개별챌린지 등을 통해 ‘신기업가정신’을 실천해 나가기로 했다.

‘친환경, 금상첨화’ 챌린지는 9월 초까지 진행된다. 여기서 금상첨화는 ‘첨단소재와 화학이 함께해 더욱 좋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 챌린지에서는 ‘대나무 칫솔 사용해 플라스틱 줄이기’, 모니터 해상도와 밝기를 낮추고 스팸메일을 차단하는 ‘디지털 탄소 발자국 줄이기’, ‘장바구니 사용으로 플라스틱 줄이기’ 등 임직원들의 참여를 바탕으로 한 캠페인을 벌인다. 이를 위해 전 임직원에게 대나무 칫솔과 장바구니를 제공하고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한다.

또 ERT공동챌린지의 일환으로 ‘푸른 하늘의 날’인 9월 7일을 ‘제로 웨이스트 데이’로 지정했다. ‘푸른 하늘의 날’은 UN이 기후변화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지정한 기념일이다. ‘제로 웨이스트 데이’에는 자원 재활용 행사인 ‘아나바다’와 잔반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식사 메뉴를 선정해 ‘잔반 없는 날’ 활동을 진행한다.

이 외에도 지방으로 휴가를 떠나 환경보호활동을 실천하는 ‘지역살리고, 환경살리고’ ERT 공동 챌린지에도 임직원들의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이건종 효성첨단소재·효성화학 대표이사는 “임직원들과 함께하는 작은 노력들이 모여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 나가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매진해 신기업가정신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