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의·약학 전문 메디컬 조직 구축

입력 2022-06-24 11:03:51 수정 2022-06-24 11:03:51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메디컬 어페어즈실' 신설.. 다국적 제약사 출신 메디컬 디렉터 영입

김혜영 메디컬 디렉터. <사진제공=SK바이오사이언스>

SK바이오사이언스가 의·약학 전담조직을 신설해 국내외 사업 전략의 경쟁력을 높인다고 24일 밝혔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의·약학 및 학술 담당부서인 '메디컬 어페어즈(Medical Affairs)실'을 20일부로 신설하고, 담당 임원으로 다국적 제약사인 한국화이자 출신의 김혜영 MD(메디컬 디렉터)를 영입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신설한 메디컬 어페어즈실은 R&D(연구개발) 프로젝트에 대한 의학적 방향성을 수립하고, 학술적 관점에서 의약품의 효과와 안전성에 대한 데이터를 구축하는 한편 의약품의 축적된 정보를 대내외에 전달하는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또 전문성과 실행력을 바탕으로 국내외 의학 전문가들과의 학술적 네트워크를 확장하고 메디컬 전략을 수립 및 실행하는 역할도 맡는다.

신규로 영입된 김혜영(42) MD는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석사 및 박사 학위를 취득한 의학 분야의 전문가다. 서울대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진료 교수를 거쳐 한국먼디파마제약 의학부 부장, 한국화이자제약 상무를 역임하는 등 학술적 경험 뿐 아니라 다국적 제약사 임원으로서 다양한 실무 경험과 네트워크를 보유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이번 조직 신설 및 신규 임원 영입을 통해 중장기 성장 전략의 핵심인 글로벌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R&D 분야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위탁생산 등으로 주목받는 글로벌 백신 기업으로 부상했다. 이어 코로나 백신, 차세대 폐렴구균 백신, 더 나아가 mRNA 플랫폼의 백신과 세포·유전자치료제(CGT) 등 다양한 영역으로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장하며 동시에 각 분야의 전문 인재를 확보하는 데도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