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메타월드’에 전략적 투자

입력 2022-08-09 17:43:04 수정 2022-08-09 17:43:04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출처=컴투스>

컴투스는 글로벌 메타버스 스타트업 ‘메타월드 엔터테인먼트(이하 메타월드)’에 전략적 투자를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메타월드는 모바일 게임 ‘터미네이터: 다크페이트’ 및 ‘LOL서프라이즈! 룸 메이크오버’ 등으로 알려진 ‘파이어플라이게임즈’의 최고경영자(CEO) 마이클 장이 설립한 기업이다. 현재 구축하고 있는 엔터테인먼트 특화 메타버스 플랫폼을 통해 전 세계 셀럽과 아티스트, 브랜드를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게임, 음악, 영화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분야 기업들과 협업을 추진하고 있다.

메타월드는 향후 메타버스 게임, 가상 콘서트, e스포츠 행사, 대체불가토큰(NFT) 생성 및 거래 등 다양한 웹3 기반의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특히 실시간 영상·음성 기술 기업 ‘아고라’를 비롯해 인공지능(AI), NFT 마켓플레이스 등 여러 기술 기업들과의 파트너십을 토대로 몰입도 높은 메타버스 플랫폼을 선보일 예정이다.

컴투스는 관계사이자 벤처 투자사인 ‘크릿벤처스’,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샌드박스’ 등과 함께 메타월드의 시드 투자사로 참여했다.

이규창 컴투스USA 대표는 “향후 웹3 산업은 플랫폼 내에 구축된 콘텐츠와 이용 경험에 더욱 초점 맞춰질 것”이라며 “메타월드는 강력한 비전을 가지고 있으며 이를 확장하고 실행하기 위해 파트너들과 함께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동일 기자 / same91@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