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넵튠, 메타버스 게임업체 '해긴'…400억 전략적 투자 단행

입력 2022-02-11 11:13:24 수정 2022-02-11 11:13:24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카카오게임즈-넵튠, 메타버스 게임업체 '해긴'에 400억 원 전략적 투자 단행

카카오게임즈(대표 조계현)는 계열사 넵튠(대표 정욱·유태웅)과 함께 국내 유망 메타버스 게임 개발사 해긴(대표 이영일)에 총 400억원 규모의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카카오게임즈의 ‘비욘드 게임(Beyond Game)’ 프로젝트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투자는 카카오게임즈와 넵튠이 각각 100억원, 300억원 등 총 400억원을 출자해 유상증자 형태로 취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카카오게임즈의 계열사인 보라네트워크의 블록체인 프로젝트 ‘BORA(보라) 2.0’의 거버넌스 카운슬로도 참여한 해긴은 2017년에 설립된 모바일 메타버스 게임 전문 개발 업체다.

해긴은 현재 실시간 액션 대전 게임 '오버독스', '익스트림골프', '홈런 클래시' 등의 게임을 서비스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메타버스 게임인 ‘플레이투게더’를 글로벌 런칭, 출시 1년도 되지 않은 현재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7000만회를 돌파하며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플레이투게더'는 아기자기한 3D 그래픽으로 구현된 동화 풍 가상세계 '카이아 섬'을 배경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자유롭게 친구들을 만나고 함께 플레이할 수 있는 모바일 메타버스 게임이다. 작년 11월 플레이투게더 게임 내에 라인프렌즈 버추얼스토어를 열었으며 지난 2월 초에는 세븐일레븐과 함께 편의점을, 지니뮤직과 라이브 메타버스 음악토크쇼 개최를 알린 바 있다.

이번 전략적 투자를 통해 카카오게임즈와 넵튠은 해긴이 보유한 메타버스 게임 개발 노하우를 기반으로 ‘비욘드 게임’ 사업을 보다 구체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카카오게임즈 조계현 대표는 “이미 글로벌 시장에서 입증된 것처럼 ‘플레이투게더’는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이라며 “넵튠이 전개하는 메타버스 사업과 함께 해긴과 카카오게임즈와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조문영 기자 / mycho@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