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3분기 영업익 437억…전년比 2%↑

입력 2022-11-02 11:10:09 수정 2022-11-02 11:10:09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매출 3069억원…전년 동기보다 34% 감소

<출처=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즈는 올 3분기 매출 3069억원, 영업이익 437억원을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4%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2% 늘었다. 전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9%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46% 줄었다.

모바일 게임은 전분기 대비 8%, 전년 동기 대비 52% 감소한 197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PC 온라인 게임은 전분기 대비 11%, 전년 동기 대비 26% 감소한 133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카카오VX 등을 포함한 기타(비게임 부문) 매출은 전분기 대비해서는 13% 감소, 전년 동기 대비 156% 증가한 966억원을 기록했다.

카카오게임즈 사업부문별 매출 추이. <출처=카카오게임즈 IR 자료>

카카오게임즈 측은 3분기 ‘오딘: 발할라 라이징(이하 오딘)’, ‘우마무스메 프리티 더비’ 등 게임 매출을 기반으로, 기존 타이틀의 하향 안정화와 비게임 부문의 전분기 역기저 효과가 전체 매출에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카카오게임즈는 4분기부터 ‘오딘’의 대형 전투 콘텐츠 ‘공성전’을 비롯한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속도감 있는 대만 시장 운영으로 성과 반등을 노린다. 또 ‘우마무스메 프리티 더비’의 인기 캐릭터 업데이트와 꾸준한 이벤트로 이용자들을 공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글로벌 시장에 다양한 장르의 신작들을 선보인다. PC온라인 생존게임 ‘디스테라’를 오는 24일부터 ‘앞서 해보기’ 형태로 출시하고, 모바일 게임으로 수집형 RPG ‘에버소울’, 대형 MMORPPG ‘아키에이지 워’, 대작 MMORPG ‘아레스: 라이브 오브 가디언즈’, 액션 RPG ‘가디스 오더’ 등을 순차적으로 시장에 선보인다.

또한 ‘보라배틀’ 등의 블록체인 게임을 비롯해 ‘오딘’의 일본 및 북미지역 글로벌 지역 서비스 등도 주력해 나갈 계획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동일 기자 / same91@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