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데이터 전문기업 앱실론 1700억원에 인수

입력 2021-09-09 09:39:41 수정 2021-09-09 09:39:41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엡실론의 런던·싱가포르 등 거점 활용 글로벌데이터 DX 사업 진출

구현모 KT 대표(왼쪽)와 쿠옥그룹 이안 쿠옥 회장(가운데), 스톤패밀리 앤드류 조나단 스톤 매니징 파트너가 엡실론 SPA를 체결하고 원격회의 시스템을 통해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KT>

KT(대표 구현모)는 말레이시아 쿠옥그룹이 보유한 데이터 전문기업 엡실론의 지분 100%를 1억4500만달러(약 1700억원)에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SPA)을 지난 8일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인수는 대신증권의 자회사인 대신프라이빗에쿼티(대신PE)와 공동투자로 진행했다.

구현모 KT 대표는 “지금까지는 해외에 진출한 국내 기업이 본사와 해외 지사 간 데이터 연결 서비스를 사용하려면 많은 불편이 있었으나, KT가 세계에 서비스 거점을 보유한 엡실론을 인수해 글로벌데이터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2003년 런던에서 설립된 엡실론은 세계 20개 국가 41개 도시에 260개 이상의 PoP를 보유하고 있고, 런던, 뉴욕, 싱가포르에 3개의 IDC를 구축해 운영 중이다. 주요 사업 거점은 사업장 소재지인 싱가포르를 비롯해 영국, 미국, 불가리아, 홍콩이다.

이를 바탕으로 엡실론은 미국, 유럽, 아시아 등 전세계 통신사와 기업고객을 대상으로 PoP에 기반을 둔 본사-지점 연결 글로벌데이터 서비스, 데이터센터, 클라우드 연결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있다.

KT는 엡실론 인수를 통해 글로벌데이터 인프라를 제공하는 지역과 고객을 기존 아시아 중심에서 유럽과 미국 등으로 확장할 수 있게 됐다.

또 국제전용회선 등 회선연결 서비스를 비롯해 데이터센터 간 연결(DCI), 이종 클라우드 간 연동, SD-WAN 등 고도화 된 서비스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KT는 엡실론 인수로 확보한 글로벌데이터 사업의 인프라와 고도화된 서비스를 인공지능(AI) 서비스(기가지니)와 로봇(AI호텔· 서빙로봇) 등을 DX 사업에 결합할 예정이다.

특히 엡실론을 글로벌데이터 사업 확장을 위한 ‘Bolt-on 전략’ 핵심 플랫폼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KT는 엡실론을 통해 IT(정보기술) 플랫폼 솔루션, 데이터센터, 해저광케이블 인프라 등 글로벌 통신의 필수 분야 기업에 대한 전략적 인수합병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주선 기자 / js753@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