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퓨처넷, 스타트업과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협력

입력 2022-03-28 11:06:30 수정 2022-03-28 11:06:30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현대퓨처넷 본사 사옥에서 류성택 현대퓨처넷 대표(사진 왼쪽)와 강준환 스텝인투시티 대표(사진 오른쪽)가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현대퓨처넷>

현대퓨처넷은 28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현대퓨처넷 사옥에서 미국 뉴욕 소재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스텝인투시티(StepintoCity)’와 ‘글로벌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류성택 현대퓨처넷 대표와 강준환 스텝인투시티 대표가 참석했다.

양 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의 제품을 미국에 소개하고 해외 진출 컨설팅 등을 제공할 방침이다.

특히, 현대퓨처넷은 이번 업무 협약을 시작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스타트업과 규제 샌드박스 적용 제품 발굴에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발굴한 국내 유망 기업들의 미국 시장 진출을 돕는 등 글로벌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 조성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류성택 현대퓨처넷 대표는 “코로나 팬데믹 촉발로 다양한 비대면 산업이 각광을 받으면서 전통적이었던 의료 분야도 빠르게 디지털화되고 있다”며 “의료 기술의 발전으로 인해 인류의 평균 수명이 높아졌고, 이에 따라 건강한 노후를 준비하는 ‘건강노화(Healthy ageing)’ 트렌드를 겨냥한 헬스케어 서비스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업무협약을 체결한 스텝인투시티는 미국 내 ‘찾아가는 의료 검진 버스 서비스’와 ‘가상 추모공원’ 등 모바일 헬스케어 및 시니어 케어 서비스 등을 준비중인 스타트업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수정 기자 / ksj0215@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