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전국 37개 현장서 '안전보건경영방침 선포식' 개최

입력 2022-02-09 15:52:56 수정 2022-02-09 15:52:56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중대 재해 방지 목표…전사적 안전경영 실천 강조

반도건설 임직원이 지난 8일 평택고덕 업무복합시설 신축 현장에서 '안전보건경영방침 및 목표 선포식'을 개최하고 있다. <사진제공=반도건설>

반도건설(총괄사장 박현일)은 전국 37개 현장에서 '안전보건경영방침 및 목표 선포식'을 개최하고, 중대재해 제로를 선언했다고 9일 밝혔다.

반도건설은 지난 8일 전 현장에서 안전보건경영방침을 '모두가 참여하는 Safety First(안전제일) 기업안전문화 구축'으로 선포했다. △자율안전보건경영 인프라 구축을 위해 올해 'KOSHA-MS' 전환 △떨어짐·물체에 맞음·넘어짐 등 3대 다발사고를 전년 대비 30%이상 감축 △안전보건 문화활동 Small TBM 활성화로 중대재해 제로 달성 △협력업체 포함 현장 전 구성원에 대한 안전보건인력 양성교육 보장 등을 목표로 전현장 임직원 및 협력사에 전달했다.

이 행사에는 이정렬 시공부문대표, 김용철 영업부문대표를 비롯해 본사 임직원과 전국 37개 현장 임직원이 참여했으며, 각 현장별로 행사를 진행했다.

반도건설은 △전사 임직원 대상 안전시스템 교육 △본사·현장 안전운영 프로세스 구축 △대표이사 주관 안전관리 실태점검 및 교육강화 △협력사와 상생을 통한 사전 안전관리 시스템 공유 △회사 자체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회 개최 등을 지속해 왔다.

그 결과 2019년부터 4년 연속 중대재해 발생건수 0건을 기록 중이다. 특히 올해는 안전경영본부를 대표 직속으로 승격시켜 건설사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안전경영 대응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정렬 반도건설 시공부문대표는 "기업의 안전경영은 누구 한명 또는 일부 부서의 노력으로 이뤄지는 것이 아니라 전임직원이 한마음 한뜻으로 실천해야 목표를 달성할 수 있다"면서 "회사를 위해서가 아니라 여러분 개개인의 건강과 가족을 위해 안전보건경영방침 실천에 앞장서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성희헌 기자 / hhsung@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