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장기미거래 신탁 찾아주기 캠페인 실시

입력 2022-11-30 11:28:33 수정 2022-11-30 11:28:33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은 내달 1일부터 한 달간 ‘장기 미거래 신탁 찾아주기’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대상은 신탁 계약 만기일 또는 최종 거래일로부터 5년 이상 경과한 신탁 계좌다. ‘개인연금신탁’과 '연금저축신탁'의 경우 적립만기일이 경과하고 잔액이 120만원 미만인 계좌다.

우리은행은 잔액 3만원 이상 계좌를 보유한 대상 고객에게 우편으로 안내문을 발송하고, 추가로 이메일이나 유선으로 관련 내용을 안내할 예정이다.

장기 미거래 신탁 보유 여부는 우리은행 영업점과 인터넷뱅킹, 모바일뱅킹 또는 계좌정보통합관리서비스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분증을 지참해 가까운 우리은행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비대면채널(인터넷뱅킹, 모바일뱅킹, 계좌정보통합관리서비스)을 통해 신탁금을 수령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매년 장기 미거래 신탁 찾아주기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며 “우리은행 고객들의 권익과 소중한 금융자산 보호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예슬 기자 / ruthy@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