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 안전환경 전담조직 CEO 직속으로 격상

입력 2022-03-23 10:32:16 수정 2022-03-23 10:32:16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안전·환경 관리 업무의 독립성 제고 기대
안전환경실 담당 임원에 남정우 상무 선임

금호석유화학 본사 전경. <사진제공=금호석유화학>

금호석유화학(대표 백종훈)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본사 기술기획본부 소속의 안전환경팀을 대표이사(CEO) 직속의 ‘안전환경기획실’로 격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안전환경실은 금호석유화학의 12개 사업장(본사·울산고무공장·울산수지공장·여수고무공장·대전연구소 등)의 안전·환경 업무를 총괄하는 컨트롤타워로서 ESG 컴플라이언스 기능까지 담당하게 된다.

금호석유화학에서 25년 동안 안전·환경 업무를 담당해 온 현장 전문가 남정우 상무가 안전환경실의 담당 임원으로 선임됐다. 남 상무는 오랜 기간 쌓아온 안전·환경 업무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사업장별 안전·환경 정책의 통일성을 확보하고 이를 전사적으로 추진하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한편 금호석유화학은 앞서 올해 1월 안전·보건 비전 ‘안전을 최우선의 가치로 공동의 행복을 추구하는 건강한 기업’을 수립하고 이에 따른 3개 목표 △중대 재해 ‘ZERO’ △안전보건 인프라 구축 △자율적 안전보건 관리 문화 정착을 발표한 바 있다.

백종훈 금호석유화학 대표는 “안전환경기획실 신설을 통해 회사 안전·환경 관리 업무의 독립성이 한층 제고될 것”이라며 “금호석유화학이 안전·환경 분야에서도 이해관계자들의 신뢰를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준모 기자 / Junpark@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