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서울남부혈액원과 ‘생명나눔기업’ 업무협약 체결  

시간 입력 2024-06-13 16:31:50 시간 수정 2024-06-13 16:31:50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임직원 참여 헌혈 캠페인 활동 전개  

세계헌혈자의 날을 맞아 현대제철이 서울남부혈액원과 생명나눔기업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 (왼쪽)최상건 현대제철 전략기획본부장, 최성필 서울남부혈액원 원장. <사진제공=현대제철>

현대제철은 창립기념일(6월 10일)과 세계헌혈자의 날(6월 14일)을 맞아 지난 11일 서울남부혈액원과 함께 ‘생명나눔기업 업무협약식’을 갖고 본격적인 헌혈캠페인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생명나눔기업 업무협약은 대한적십자사 산하 지역혈액원이 헌혈 참여를 원하는 기업·단체와 맺는 협약으로, 정기적인 헌혈 참여와 헌혈 문화 정착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판교 헌혈의 집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최상건 현대제철 전략기획본부장 전무, 최성필 서울남부혈액원원장이 참석했다.

현대제철의 헌혈 캠페인은 오는 11월까지 7개월 간 계속된다. 이를 통해 각 사업장별로 집중 헌혈 캠페인 전개하는 한편 임직원들이 헌혈증을 모아 난치병 아동들에게 기부하는 등의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최상건 현대제철 본부장은 “현대제철의 ‘안전과 보호’라는 사회공헌 전략 하에 이번 헌혈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면서 “1만명 넘는 임직원이 함께 힘을 모아 헌혈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회복하는데 힘을 보탤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제철은 기존에도 전국에 소재한 각 사업장을 통해 헌혈에 앞장서왔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는 20년간 총 68회 헌혈캠페인을 통해 누적 참여인원 1만2000명을 달성하며 2019년에는 충남도지사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번 헌혈 캠페인은 본사를 중심으로 2주간의 집중 참여기간을 진행한 후 지방사업장에도 헌혈버스를 보내 임직원들의 헌혈을 독려할 예정이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주선 기자 / js753@ceoscore.co.kr]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