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도플소프트, 통합 교통 서비스 앱 '스마트무브' 출시

입력 2022-12-02 16:57:56 수정 2022-12-02 16:57:56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출처=NHN>

엔에이치엔(대표 정우진, 이하 NHN)이 자사 모빌리티 자회사 도플소프트(대표 강용혁)가 통합 교통 서비스 앱 ‘스마트 무브’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스마트무브’는 사용자 주변의 모든 이동 수단을 검색해 최적의 경로를 안내하는 통합 교통 서비스 앱(MaaS)이다. 실시간 버스, 지하철 정보는 물론 공유 자전거·킥보드 등의 개인형 이동 수단 정보까지 한 번에 제공해 이용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는 사용자가 최종 목적지를 입력하면 이용 가능한 이동 수단의 실시간 위치와 예상 요금을 비교 분석해 제공한다. 이때문에 특히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뚜벅이’ 사용자에게 유용할 전망이다.

도플소프트는 현재 공유 킥보드 서비스인 ‘알파카’, ‘지쿠터’, ‘씽씽’과 더불어 ‘따릉이’, ‘에브리 바이크’ 등 전국 70여개 지역의 공공 자전거 서비스를 연계해 '스마트무브'에서 다양한 경로 정보를 상세하게 안내하고 있다.

한편, 대중교통 서비스 전문 기업 도플소프트는 2016년 NHN으로 편입된 이후 ‘지하철 종결자’, ‘전국 스마트 버스’, ‘스마트무브’ 서비스를 제공하며 누적 다운로드 4500만 건을 돌파한 바 있다. ‘스마트무브’는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운 받을 수 있다.

도플소프트 관계자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지하철 종결자·전국 스마트 버스 앱 서비스를 제공하며 축적된 기술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가장 스마트한 이동을 제시하고, 지속적으로 기능과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CEO스코어데일리 / 이예림 기자 / leeyerim@ceoscore.co.kr]

댓글

등록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