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경제지주, 올해 홈쇼핑 사업량 1000억원 달성

입력 2021-09-02 10:16:54 수정 2021-09-02 10:16:54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올해 전년 대비 두 자릿수 이상 성장 기대

농협경제지주는 올해 홈쇼핑사업 사업량이 1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 제공=농협>

농협경제지주는 올해 홈쇼핑사업 사업량이 지난달 31일 기준 1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전년보다 약 한 달 정도 빠르게 달성한 실적이다.

농협은 지난 2012년 홈쇼핑사업을 시작한 이후, 지난해 처음으로 사업량 1000억원을 넘어 1353억원을 달성했다, 올해는 전년 대비 두 자릿수 이상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협경제지주 홈쇼핑사업단은 지역농협에서 생산하고 있는 국내산 우수농산물을 공영쇼핑, 홈앤쇼핑 등을 통해 판매하기 위한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다. 또 고객 니즈에 맞는 신제품을 포함한 다양한 상품을 개발해 채널 공급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 7월에는 제주단호박 판매방송에서 1분당 주문금액 800만원을 돌파하면서 분당 최고 매출을 기록한 바 있다.

농협창립 60주년을 맞이해 진행한 특별방송에서는 복숭아, 제주단호박 등 신선농산물과 한돈 특수부위 등이 계획했던 목표 물량을 초과해 판매되기도 했다.

장철훈 농업경제대표이사는“올 연말까지 1500억원 이상의 홈쇼핑사업 사업량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며“안전하고 우수한 국내 농산물을 홈쇼핑을 통해 소비자에게 더 많이 판매할 수 있도록 산지농협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김기율 기자 / hkps099@ceoscore.co.kr]

주요 기업별 기사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EO스코어인용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