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 We’ve 챔피언십 갤러리티켓 판매 수익금 전액 기부

시간 입력 2024-05-10 16:28:23 시간 수정 2024-05-10 16:28:23
  • 페이스북
  • 트위치
  • 카카오
  • 링크복사

오세욱 두산건설 상무(윗줄 왼쪽에서 두 번째), 정재훈 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체육회 상임부회장(윗줄 왼쪽에서 세 번째)과 제주삼다수휠체어농구단 선수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두산건설>

두산건설은 지난 4월 4일부터 7일까지 진행된 ‘두산건설 We’ve 챔피언십’에서 판매된 갤러리티켓 판매 수익금 전액(1682만원)을 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체육회에 기부했다고 10일 밝혔다.

기부금 전달은 지난 9일 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체육회에서 오세욱 두산건설 상무, 정재훈 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체육회 상임부회장, 고광엽 제주삼다수휠체어농구단 감독 및 소속 선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달됐다.

두산건설은 지난해 제주특별자치도에서 개최된 스포츠 대회인 만큼 제주특별자치도 장애인 체육에 관심을 높이기 위해 갤러리티켓 판매 수익금 전액을 제주특별자치도장애인체육회에 기부했다. 올해는 KLPGA 국내 개막전으로 개최되며 많은 팬들이 모여 작년 대비 53% 증가된 기부금을 전달하게 됐다.

두산건설 관계자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다양한 기부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며, 골프단의 팬 분들까지 함께 기부에 동참할 수 있는 문화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 / 박주선 기자 / js753@ceoscore.co.kr]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