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美 아마존 방문…디지털 금융 협력 논의

김수정 기자 ksj0215@ceoscore.co.kr 2017.10.10 11:17:55

  

CEO 벤치마킹 중 조용병 회장(사진 왼쪽에서 두번째)이 아마존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신한금융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이 미국 아마존사를 방문해 음성인식 AI 도입 등 디지털 금융 협력 강화를 위해 논의했다.

신한금융그룹은 조용병 회장이 9일 미국 시애틀에 위치한 아마존 본사를 방문해 아마존사(社)의 주요 임원과 함께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하고, 아마존 주요 파트너社 CEO에게만 제공되는 CEO 벤치마킹을 실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CEO 벤치마킹은 아마존웹서비스(Amazon Web Services, AWS) 마이크 클레이빌(Mike Clayville) 글로벌 세일즈 및 사업개발 부문 부사장이 조용병 회장을 본사로 초청해 성사됐다.

아마존의 각 사업부의 CEO급 임원들이 참여해 단기간 내 아마존을 세계 최고의 기업을 만든 혁신의 방법과 기술을 공유했으며, 신한과 아마존의 협력 아이디어에 대해 심도있는 토의를 진행했다.

조 회장은 신한금융의 AI 음성뱅킹 서비스 개발을 위해 아마존의 음성인식 AI 를 도입하기로 하고, 11월부터 본격적으로 Pilot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했다.

신한금융과 아마존은 지난 6월 신한금융의 디지털 혁신을 위해 아마존웹서비스(AWS) 클라우드를 활용하는 전략적 협력 합의(Strategic Collaboration Agreement)체결 이후, 양사 협력 로드맵 구상을 마치고 향후 협력사업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를 진행해왔다.

현재 인공지능, 클라우드, 블록체인 등 디지털 핵심 기술과 트랜드 교육을 통한 그룹디지털 인재육성 및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등 신한금융그룹의 각 금융 영역에서 아마존과 협력이 진행 중이다.

향후 아마존의 온라인 커머셜 사업과 연계한 금융상품 개발, 빅데이타와 인공지능을 활용한 고객 추천, 디지털 마케팅 방법 고도화 및 그룹 ICT 인프라의 클라우드 전환 사업을 통해 신한금융의 디지털 경쟁력이 한단계 업그레이드 될 것으로 판단된다.

이날 CEO 벤치마킹을 통해 조용병 회장과 아마존의 주요 임원들 간 실무적 논의가 진행된 만큼, 앞으로 신한금융과 아마존의 협력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CEO 벤치마킹에 참여한 조 회장은 "신한금융그룹이 2020년 아시아 리딩금융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해, 아마존과 같은 글로벌 리딩 컴퍼니와의 협력은 반드시 필요하다"며 "향후 아마존과 협력을 더욱 확대해, 국내 금융산업 발전에 신한이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마이크 클레이빌(Mike Clayville) 아마존웹서비스(AWS) 부사장은 "금융 산업은 그 어느 산업보다 빠르게 변화하고 있으며,전 세계적으로 클라우드를 비롯한 핵심 기술은 금융 산업에 변혁을 일으키고 있어 혁신 달성을 위한 준비가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한 시점이다"며 "한국을 대표하는 신한금융그룹과 협력을 강화해, 신한이 추구하는 디지털 혁신 목표 달성을 위해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CEO스코어데일리/김수정 기자]


배너
이미지
국내 500대 기업
500대 기업 업종별 분류
공정위 기준 대기업 집단
이달의 주식부호 순위
배너
배너